과기부, 총 ‘52억’ 블록체인 기술 지원 사업 시동
과기부, 총 ‘52억’ 블록체인 기술 지원 사업 시동
  • 노주환 기자
  • 승인 2019.03.08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블록체인 전문기업 육성을 위해 블록체인 기술검증(PoC) 지원 사업과 블록체인 기술 컨설팅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총 52억원 지원규모이며, 3월 8일부터 4월 8일까지 사업을 공고할 예정이다.

블록체인 기술검증(PoC) 지원 사업은 초기 단계에 머물러 있는 블록체인 기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에 대해 기술 구현 가능성, 성능 검증 등 상용화 가능성을 사전에 검증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블록체인 기술을 보유한 기업(단독 또는 콘소시엄)이며, 자유 공모로 총 10여개 과제를 선정해 과제당 4억원 내외를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은 블록체인 서비스 모델 기획, 프로토타입 설계・구현, 성능 검증 등에 필요한 비용 지원을 받는다.

블록체인 기술 컨설팅 지원 사업은 산업 전반에 블록체인 기술이 확산될 수 있도록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거나 활용하고자 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고자 하는 수요기관과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시스템을 개발하고자 하는 공급기업이며, 자유공모 방식으로 총 10개 기업 및 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기업 및 기관은 전문 컨설팅 업체로부터 기업의 내부 자원과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받게 된다.

사업설명회는 3월 19일 엘타워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사업설명회 일정 및 공모 관련 자세한 사항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홈페이지(http://www.nipa.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과기정통부 김정원 인터넷융합정책관은 “정부는 기업의 창의적 아이디어가 상용 서비스로 이어질 수 있는 가교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며, “동 사업을 통해 우수한 블록체인 전문기업이 발굴・육성되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