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A] 얼굴과 마스크 틈새로 공기가 들어오는데...
[Q&A] 얼굴과 마스크 틈새로 공기가 들어오는데...
  • 김지연 기자
  • 승인 2019.03.06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Q1) 보건용 마스크 중 ‘KF94’, ‘KF99’ 제품은 세균을 죽이나요?

A) 아닙니다. 세균을 죽이는 것이 아니라 마스크에 사용된 특수한 필터를 통해 외부에서 유입되는 세균을 차단하여 호흡기가 세균에 노출되는 정도를 줄여주는 것입니다.

* KF94‧KF99: 미세입자(평균 입자크기 0.4㎛)를 각각 94%, 99% 이상 차단하여 미세먼지, 황사와 같은 입자성 유해물질과 신종플루 같은 감염원으로부터 호흡기를 보호

Q2) 어린이용 보건용 마스크가 따로 있나요?

A) 현재 어린이용과 성인용을 구분하여 허가된 보건용 마스크는 없으며, 어린이 얼굴 크기에 맞는 마스크를 구입하여 어린이 얼굴에 잘 밀착시켜 사용해야 합니다.

호흡기가 약한 영‧유아는 미세먼지나 황사 수준이 ‘나쁨’ 이상일 때에는 외출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Q3) 보건용 마스크를 얼굴에 밀착시켜도 틈새로 공기가 들어오는데 호흡기 보호 효과가 있나요?

A) 보건용 마스크는 입자차단 성능과 함께 착용 시 틈새로 공기가 들어오는 정도에 대해서도 기준을 정하여 관리하고 있으므로, 얼굴에 잘 밀착시켜 착용하면 입자성 유해물질로부터 호흡기를 보호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