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좋아하는 ‘액체괴물’에서 치명적인 독성 물질 검출
아이들 좋아하는 ‘액체괴물’에서 치명적인 독성 물질 검출
  • 노주환 기자
  • 승인 2019.01.04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당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해당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어린이들에게 인기가 높은 '액체괴물'(슬라임) 점토형 장난감에서 아이들에게 치명적인 독성 물질이 검출됐다.

서울대 보건환경연구소와 보건대학원은 흔히 액체괴물이라고 불리는 액체성 점토 장난감 내의 붕사나 붕산염 등 붕소 화합물의 함량을 분석한 결과, 30개 제품 중 25개에서 붕소가 유럽연합(EU) 기준치를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는 내용의 논문을 2일 한국환경보건학회지에 발표했다.

붕소 화합물은 생식·발달 독성을 가지고 있어 프랑스·캐나다 등 선진국은 어린이들이 이 물질에 반복적으로 노출돼서는 안된다고 경고하고 있다. 생식 독성을 지닌 물질에 과다 노출될 경우 생식기능과 생식능력에 유해한 영향을 받을 수 있으며 발달 독성을 지닌 물질에 노출되면 정상적인 발달이 저해될 수 있다.

액체괴물은 이미 지난달 포름알데히드 등 유해물질이 검출돼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으로부터 대규모 리콜 명령이 내려진 바 있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거의 모든 아이들이 가지고 있을 정도로 인기가 높은 장난감이 독성물질이 덩어리라니 충격이다”, “슬라임까페는 안전한가” “비슷한 점토형 장난감이 많은데 다른 제품은 괜찮나” 등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