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 활동 측정하는 강력한 실생활용 이미저 나왔다
뇌 활동 측정하는 강력한 실생활용 이미저 나왔다
  • 김용범 기자
  • 승인 2019.01.03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fNIR Devices 유통사인 BIOPAC Systems, Inc.가 차세대 fNIR(기능적 근적외선) 광학 이미징 시스템을 발표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고밀도 이미징 시스템은 생리학 연구자들이 fMRI를 과다하게 사용하기 않고도 연구 단계나 실생활 속 인지 기능 평가를 할 수 있게 한다. 

이마 위에 편안하게 장착 가능한 초경량 센서는 이 위치에서 전전두엽 내 뇌활동을 나타내는 산소 헤모글로빈이나 탈산소 헤모글로빈의 상대적 변화를 모니터링한다. 측정 대상은 실험실 설정으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새로 개발된 이동식 fNIR 시스템을 통해 자연환경 속에서 활동하며 검사를 받는 게 가능해진다. 

신규 출시되는 NIRS(근적외선 분광분석기) 시스템은 강력한 이미저 3종을 제공한다. fNIR 2000C는 거치형 기기로 최대 18개의 광단자를 통해 데이터를 수집한다. 무선 이동형 이미저인 fNIR 2000M은 최대 18개의 광단자를 통해 데이터를 수집하며 실험실이나 실생활에서 측정 대상을 검사할 수 있다. fNIR 2000S는 54개의 광단자 장착이 가능한 이미저로 최대 3명의 측정 대상 검사 데이터를 동시에 기록하는 첨단 기능을 탑재했다. 

연구자들은 또한 모발 내 부착 가능하도록 새로 개발된 센서를 통해 운동피질과 시각피질 등 뇌내 다른 영역도 측정 가능하다. 따라서 fMRI(기능적 자기공명영상)의 부작용 없이 뇌내 활동을 더욱 심도 깊게 이해할 수 있다. 

모든 시스템에는 데이터 취합 및 분석용 소프트웨어인 fNIRSoft와 COBI가 포함되어 있다. 이를 통해 동기화된 데이터는 AcqKnowledge 소프트웨어로 전송되어 EEG(뇌전도), EDA(피부전기활동), ECG(심전도), BP(혈압), 기타 중요한 생리학적 반응을 보다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게 한다. 

프레이저 핀들리(Frazer Findlay) BIOPAC CEO는 “모바일 기술 덕분에 실험적 디자인이 보다 정교해졌으며, 이를 통해 연구자들은 일상 생활 속에서 측정 대상으로부터 데이터를 취합할 수 있다”며 “모바일 이미징은 각종 연구의 가치를 높이며, 특히 측정 대상이 어린이나 가족들일 경우 보다 익숙하고 편안한 환경에서 데이터를 측정할 수 있어 보다 향상된 결과 도출이 가능해진다”고 밝혔다. 

다부드 타샤오드(Davood Tashayyod) fNIR Devices CEO는 “fNIR Devices를 설계, 제조하면서 측정 대상의 머리에 배터리, 전자 장치로 인한 무게 부담을 주지 않도록 했다. 그 결과 무선 이미저를 비롯한 우리 회사의 이미저는 최소한의 무게로 최대한의 편안함을 제공하면서 뇌내 혈류역학적 반응을 측정할 수 있게 됐다”며 “fNIR Devices 시스템은 설치가 간편하고 측정 대상도 편안함을 느끼게 된다. 따라서 측정 대상은 더욱 품질 높은 데이터를 생성하고 각종 장단기적 연구에도 수월하게 참가할 수 있다”고 말했다. 

fNIR과 NIR 이미징은 13만2000여건의 논문에 인용되었다. NIR 적용 대상에는 뇌-컴퓨터 인터페이스, 인체 능력 측정, 신경 재활, 마취심도 모니터링 등이 있다. fNIR 기술은 근육 산소포화도 분석에도 사용된다. 

실생활에서 이동 중인 측정 대상, 실험실 내에서 고정되어 있는 측정 대상의 fNIR 기술 적용, 혹은 학생 교육용 정보는 www.biopac.com/information-request/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