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김민식 군 부모의 눈물, '민식이법' 재조명
故 김민식 군 부모의 눈물, '민식이법' 재조명
  • 남주현 인턴기자
  • 승인 2019.11.19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쿨존 교통사고 가해자 가중 처벌 '민식이법'
민식이 엄마 아빠, 방송 통해 조속한 법안 통과 눈물의 호소
이슈인코리아 사진DB
이슈인코리아 사진DB

방송을 통해 ‘민식이법’ 법안 통과를 눈물로 호소하는 고(故) 김민식 군의 부모 모습이 공개되면서 ‘민식이법‘을 향한 대중들의 관심이 뜨겁다. 연예계 스타들 또한 관심을 촉구하고 있다.

지난 18일 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9월, 충남의 한 학교 앞 스쿨존에서 과속 차량에 치여 세상을 떠난 고(故) 김민식 군의 부모가 출연했다. 이들은 방송에서 ’민식이법‘을 통과시켜 달라 호소했다.

김민식 군은 지난 9월 11일 충청남도 아산의 한 초등학교 앞에서 과속 차량에 치여 9살의 나이로 사망했다. 유족들은 사고 차량이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규정 속도를 지키지 않았다고 주장했고, 심지어 그 장소에는 신호등과 과속 단속 카메라가 없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민식 군의 안타까운 사망 이후 국회에서는 일명 ’민식이법‘이 발의됐다. ’민식이법‘은 어린이 보호구역 내에서 교통사고 사망사고를 낼 시 3년 이상의 징역에 처하도록 하고, 어린이보호구역에서는 의무적 신호등과 과속 단속 카메라를 설치를 의무화하는 내용의 ’도로교통법‘ 개정안도 포함됐다. 

현재 발의는 됐지만, 아직까지 상임위원회에서 논의가 이뤄지지는 않고 있는 상황이다. 내달 10일 종료가 예고된 정기국회 일정에 해당 법안은 사실상 폐기 또는 통과가 무기한 연장될 가능성도 있다.

이와 관련해 김민식 군 부모는 자신의 아들과 같은 불행한 사고가 또 다시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면서 서명운동을 벌이고 있다.

김민식 군의 아버지가 ’민식이법'과 관련해 ‘어린이들의 생명안전법안 통과를 촉구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는 글을 올려 국민 청원이 진행 중이다. 청원은 지난 11일 청원 이후 19일 오전 10시 35분 현재 6만 5천명을 돌파한 상태다.

방송을 통해 이들의 사연이 나간 이후 대중의 관심은 물론 연계계 스타들 또한 SNS 통해서 응원과 관련 청와대 국민청원 링크를 올려 힘을 보태고 있다. 

하하는 본 방송에 앞서 개인 SNS를 통해 “민식이 부모님의 눈맞춤이 나간다. 저도 세 아이의 부모로서 녹화때 찢어질듯한 슬픔과 고통을 함께 느꼈다. 민식이 부모님이 우리 방송만이 유일한 희망으로 여기고 계셔서 도움이 되고 싶다”며 시청자들의 서명 및 청원 동참을 호소했다. 

선예 또한 방송 직후 개인 SNS를 통해 ‘민식이법’에 관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글을 공유하며 팬들의 동참을 독려하고, 가희 역시 SNS에 ‘민식이법’에 대한 지지 의사를 밝혔다. 이들은 아이를 키우는 부모 입장에서 마음이 아프다며 함께 마음을 모아 동참해달라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한편 18일 방송 당일은 김민식 군의 9번째 생일로 알려지면서 많은 사람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